Eye Gate

n15

Nuunmuun Seungmin Cha x Seounguk Lee

At the moment of awakening, all the senses come alive.

Nuunmuun is a duo consisting of musician Cha, Seungmin and visual artist Lee, Seonguk.

They collaborate on the basis of horizontal relationship between the two mediums. ‘Eye Gate’ is a piece which showcases the moment of awakening and all the senses triggered by the experience with music and video.

The performance is 75 minutes long without a break. A question from looking out a door (eye, window, gate), a contemplation fading into an abyss, a relationship of Dasein which reacted and was projected when observed, and an awakening caused by an extreme stimuli transform into 8 tracks which play by as a single track.

Musically, the piece goes from ambient, psychedelic, avant-garde noise with Korean traditional music as the foundation. Cha, Seungmin, a Daegum player, has established one-man band using voice, Daegum (Korean traditional flute), and spatial effects and loop machine, etc. Within a structure, she utilizes acoustic instrumental playing, layering, and noise making in impromptu manner to consciously reach for unconscious state.

Visual artist, Lee, Seonguk, uses minimalistic visual to compress story line of senses in music. This video is projected into a square screen between two performers. The screen is ‘Eye Gate’ by itself. The black and white video then synchronizes with the music.

Video and music from two artists distort and twist time and space in ‘Eye Gate’ through repetition and variations. Providing endless phantasms, they create universe only possible in ‘Eye Gate.’ In these phantasms, the audience and the stage put themselves in other dimension’s time and space.

What kind of universe could there be by listening to, watching, gazing on, meditating on, and observing ‘Eye Gate’? Whether it be a chaos or a solemn dot in the chaos, hopefully, ‘Eye Gate’ answers to the audience’s individual imagery and an explosion of questions.

 

Website: http://www.nuunmuun.com

Facebook: https://www.facebook.com/nuunmuunofficial

 

n12

 

* Promotion Information

Tour Size : 4 (Performers : 2 / Staff : 2)

Duration : 75 mins

Stage Size : Width 7.5m, Depth 5.5m, Height 5m

 

 

눈문 차승민 x 이성욱

 

자각의 순간, 그리고 동시에 일어나던 감각

눈문은 음악인 차승민과 비쥬얼 아티스트 이성욱으로 구성된 듀오로 매체 사이 수평적 관계를 지향하며 협업을 한다.

이들의 첫 작품 ‘눈문(Eye Gate)’은 경험의 주체로서 자각이 깨어나는 순간과 동시에 나타나는 감각을 음악과 영상으로 구현한 공연이다.

공연은 총 75분 동안 한 호흡으로 이어진다. 문으로 여겨지는 것들 (눈眼, 창窓, 문門)을 내다보는 행위에서 비롯된 질문(問), 심연으로 밀려나던 사유, 관찰할 때 투영되고 반응하던 사이존재의 관계, 극한적 경험에서 일어나던 자각의 순간을 담은 8곡이 한 곡처럼 이어진다.

음악은 한국전통음악의 요소를 갖고 앰비언트, 싸이키델릭, 아방가르드 노이즈를 넘나든다. 대금 연주자 차승민은 목소리, 대금(한국의 전통 대나무 관악기), 그리고 공간계 이펙터와 루프머신 등의 전자장비로 1인밴드를 구축했다. 짜여진 구조 안에서 어쿠스틱한 악기연주, 레이어링, 소음 메이킹을 즉흥적으로 교차하며 의식적으로 무의식의 세계에 도달하고자 한다.

비쥬얼 아티스트 이성욱은 미니멀한 영상을 통해 음악에 흐르는 감각의 서사를 압축했다. 이 영상을 두 명의 출연자 사이에 놓인 정사각형 스크린으로 투사한다. 스크린은 그 자체로 눈문(Eye Gate)이다. 흑백의 극도로 절제된 영상은 음악과 동기화 된다.

두 아티스트의 영상과 음악은 반복과 변주를 통해 ‘눈문’ 안에서 시공간을 비틀고 왜곡한다. 끝없는 환영을 제시하며 ‘눈문’만의 우주를 생성한다. 그 환영 속에서 관객과 무대는 다른 차원의 시공간으로 놓인다.

눈문을 듣고, 보고, 응시, 관조, 관찰하는 관객 사이에는 어떠한 우주가 생성될 것인가? 그것이 카오스이든, 카오스 속의 조용한 점이든 관객은 많은 심상과 물음을 안고 돌아갈 것을 기대한다.

 

* 투어 정보

투어 인원 : 총4명 (출연자 : 2명 / 스태프 : 2명)

공연 시간 : 75분

무대 크기 : 가로(Width) 7.5m, 깊이(Depth) 5.5m, 높이(Height) 5m